5G 앞장서는 KT, 5G 전파 송출...1호 가입자에 인공지능 로봇 '로타'
5G 앞장서는 KT, 5G 전파 송출...1호 가입자에 인공지능 로봇 '로타'
  • 강민 기자
  • 승인 2018.12.09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회장 황창규)가 지난 1일 5G 전파 송출을 했다. 더불어 잠실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 전망대에서 KT 5G 1호 가입자가 탄생했다. 

9일 KT에 따르면 5G 1호 가입자는 사람이 아닌 인공지능 로봇 ‘로타’이다. KT는 5G 1호 가입자로 로타를 선정한 것에 대해 단순한 이동통신 세대의 교체가 아닌 생활과 산업 전반을 혁신하는 플랫폼이 될 것이라는 의미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사진=KT

 

KT 네트워크부문장 오성목 사장은 “이번 5G 전파 송출을 통해 본격적인 5G 시대가 개막되었다”며 “KT는 도심 지역뿐만 아니라 도서산간 지역까지 전국 곳곳을 커버하는 5G 네트워크 커버리지를 구축하고 지속적인 네트워크 차별화 기술 개발을 통해 고객들에게 고품질의 5G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KT는 앞으로 전국 주요 24개시를 비롯하여 고속도로, 지하철, KTX 등 주요 이동경로와 초기 트래픽 집중이 예상되는 대학교와 주변 상권에 우선적으로 5G 네트워크를 추가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KT는 전국 5G 네트워크를 구축함에 있어, 풀 메시(Full Mesh) 구조의 IP 백본망과 CUPS(Control & User Plane Separation) 구조 5G 코어 장비 기반의 에지(Edge) 통신센터 구축을 통해 차별화된 초저지연 5G 네트워크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