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마케팅 지원
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마케팅 지원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8.12.17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마케팅 지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대표적인 글로벌 케이팝(K-POP) 플랫폼으로 자리잡은 아시아 음악시상식 “2018 MAMA”와 연계한 중소기업 제품 판촉전 및 수출상담회를 지난 14일 홍콩 아시아월드엑스포에서 개최하였다고 17일 밝혔다.

금년 5회차로 접어든 MAMA(Mnet Asian Music Awards)는 CJ ENM이 주최하는 아시아 음악 시상식으로 ‘14년부터 대·중소기업 동반진출의 일환으로 중소기업 공동전시/수출상담 지원한다.

국내 중소기업의 중화권·아세안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금번 행사는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사무총장 직무대행 김경무)이 지난 10월 공모를 통해 뷰티·식품·리빙 등 32개 참여 중소기업을 선정한다.

 

CJENM(대표 허민회)의 한류연예인 활용 사전홍보와 함께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이상직)의 온라인 판매지원과, 코트라(사장 권평오)의 B2B수출상담 지원을 연계하여 기관간 협업을 통해 한류 활용은 물론 온·오프라인 판로지원으로 일괄지원 체계를 마련하였다.

‘K Collection with 2018 MAMA in HONG KONG’이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번 행사에서 32개 참가 기업들은 MAMA 행사장내에 중소기업제품 전시·체험공간을 마련하여 뷰티, 식품 등 대표적인 한류 브랜드 마케팅을 통해 1만여 관람객에게 다양한 중기제품 체험기회를 제공하였다.

같은 날 완차이 르네상스 호텔에서 열린 수출상담회에는 KOTRA 홍콩무역관이 유치한 70여개 중화권 바이어와 참여기업이 만나 1:1 상담을 통해 중화권 시장개척의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올해에는 홍콩 뿐만 아니라 중화권 전역 소비자를 대상으로 중기제품을 알리고 판매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왕홍 라이브방송을 비롯하여 스타마케팅과 온라인 마케팅 지원도 한층 강화하였다.

중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 타오바오에 11월 28일부터 참여기업 사전 온라인 기획전을 개최하여 구매 고객대상 MAMA 공연티켓 증정 이벤트 등을 진행하였다.

한류스타 에릭남이 참여한 중기제품 홍보영상을 홍콩을 비롯한 아시아 전역에 배포하여 중소기업 제품의 브랜드를 알리고 온라인 기획전에도 영상 게재를 통해 제품 홍보와 판매를 동시 지원하였다.

중소벤처기업부 관계자는 “한류지원 마케팅 참여기업은 평균 20.2%의 수출증가율(‘17년 전체 수출중소기업 증가율 6.6%)을 보이고 있고 특히 2017 MAMA 행사에 신규 수출기업으로 참여했던 기업이 금년도에는 홍콩 뷰티제품 매장에 입점하는 등 꾸준한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세계적인 한류 열풍이 가속화됨에 따라, 내년에는 K-POP 외에도 예능, 드라마, e-스포츠 등 다양한 영역의 한류를 활용하여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마케팅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