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 분석] 전기자동차 연관어 1위는 '현대자동차'…'테슬라' 급상승
[빅데이터 분석] 전기자동차 연관어 1위는 '현대자동차'…'테슬라' 급상승
  • 김태연 기자/조해리 기자
  • 승인 2020.07.21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 분석] 전기자동차 연관어 1위는 '현대자동차'…'테슬라' 급상승
 
지난해 상반기 vs 올해 상반기, 12개 채널 대상 빅데이터 분석
감염병 사태에도 전기차 관심도 늘었지만 호감도는 소폭 후퇴
배터리 제조사 연관어 삼성그룹 1위…LG화학·SK이노베이션 순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속에서도 올 상반기 '전기자동차'에 대한 소비자 관심도는 지난해 상반기에 비해 소폭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고 진단했다.

이어 "업체별로는 현대자동차에 대한 관심이 높았지만 연관어 증가율은 테슬라가 압도적으로 높았다"고 덧붙였다.

20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는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을 대상으로 지난해 상반기(1~6월)와 올 상반기 두기간을 대상으로 온라인 정보량(소비자 관심도)과 감성어(소비자 호감도) 및 연관어(데이터별 건수)를 빅데이터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전기자동차'(전기차 포함)를 키워드로 한 온라인 총정보량 즉 소비작 관심도는 지난해 상반기 54만9098건이었으나 올해 상반기엔 57만1795건으로 3.97% 늘었다. 

올 상반기 내내 감염병 이슈로 외출이 자제되고 경제활동인 제한되는 와중에서도 전기차에 대한 관심은 식지않고 이어진 것으로 집계된 것이다. 

'전기자동차' 키워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호감도를 분석한 결과 긍정률과 부정률 모두 낮아졌으나 긍정률 하락폭이 더 컸다. 

긍정률의 경우 지난해 상반기 54.41%에서 올상반기 51.02%로 3.39% 하락했으며 부정률도 지난해 상반기 13.39%에서 올해 같은 기간 11.72%로 1.67% 낮아졌다.

긍정률에서 부정률을 뺀 값인 순호감도 역시 지난해 상반기 41.02%에서 올해 같은 기간 39.30%로 1.72% 하락했다.

반면 중립률의 경우 지난해 상반기 32.20%에서 올 상반기 37.27%로 5.07% 상승했다. 전기자동차에 대해 유보적인 태도를 가진 소비자가 늘었다는 뜻이다.

전기자동차를 키워드로 한 게시물 내 다른 '연관어'들을 살펴봤다.

전기자동차 제조사의 경우 '현대자동차(현대차 포함)'는 지난해 상반기 6만18건을 기록했으나 올해 5만9687건으로 0.55%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1위를 지켰다.

지난해 상반기 1만7275건에 불과했던 '테슬라'는 올해 상반기 4만250건으로 133.00% 급증하며 크게 주목을 받았다.

'기아자동차(기아차 포함)'는 지난해 상반기 1만2041건이었으나 올해 상반기엔 1만7806건으로 47.88% 늘었다.

배터리 제조사에 대한 연관어를 분석한 결과 삼성SDI가 속해 있는 '삼성'그룹 정보량이 지난해 2만5793건에서 올 3만9113건으로 51.64% 급성장했으며 LG화학 역시 지난해 1만8657건에서 올 상반기 2만5712건으로 37.81% 크게 늘었다.

SK이노베이션의 경우 지난해 상반기 1만2026건에서 올해 같은 기간 1만3747건으로 14.31% 증가했다.

'삼성SDI'만을 따로 떼놓고 본다면 톱연관어 300위 밖으로 국내 3대 제조사중 연관어 순위가 가장 낮았다.

한편 '배터리' 연관어는 지난해 상반기 6만2966건에서 올해 7만252으로 11.57% 늘어난데 비해 '충전' 연관어는 2.01% 늘어나는데 그쳤다.

실수요자들의 키워드인 '충전'보다 주식 투자자들의 키워드인 '배터리' 업체에 대한 관심이 더 늘었다는 방증으로 증시와 관련된 각종 지수가 경제 선행지표임을 감안할때 향후 전기자동차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도가 더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이현숙 빅데이터분석보도센터장은 "전기자동차에 대한 관심도는 늘었지만 호감도가 하락한 것은 가파르게 뛰고 있는 충전비용과 여전히 열악한 충전 인프라 등도 한몫하고 있다"면서도 "최근 테슬라의 약진이 가파른 만큼 국내 자동차 업체들은 R&D 투자를 보다 가속화해야할 것"이라는 의견을 밝혔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47길 19
  • 기사정정요청: press88only@daum.net
  • 애드버토리얼 아티클 : 광고문의 클릭 및 작성
  • 대표전화 : 010-2068-7868 (문자 수신용) 편집부장 조해리
  • 제호 : 블록체인밸리::No.1 Korea Blockchain & Fintech Media
  • 등록번호 : 서울 아 04281
  • 등록일 : 2016-12-15
  • 발행일 : 2016-12-15
  • 발행인·편집인 : 조흥훈(Harry_cho)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민
  • 블록체인밸리::No.1 Korea Blockchain & Fintech Media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2020 블록체인밸리::No.1 Korea Blockchain & Fintech Media.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juaju123@naver.com(business proposal) / 보도자료는 press88only@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