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 5000억원의 2019년도 중간배당 지급 결의안 승인
SC제일은행, 5000억원의 2019년도 중간배당 지급 결의안 승인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01.18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C제일은행은 지난 16일 임시 이사회를 열고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 인수 조건 10년 만기 원화 후순위채권(6000억원) 발행 및 2019년도 중간배당(5000억원) 지급을 통한 자본구조 개선 결의안에 대해 승인했다고 17일 밝혔다.

18일 SC제일은행은 "SC제일은행 이사회는 후순위채권 발행과 연계한 자본구조 재조정을 위해 5000억원의 2019년도 중간배당 지급 결의안도 승인했다. 이는 기업 수익을 주주에게 지급하는 일반적인 배당의 경우와 달리, 보통주자본만으로 구성되었던 SC제일은행 자본구조를 후순위채권 발행과 함께 보완자본으로 확대 다변화하는 한편, 후순위채권 발행에 따른 유동성 과잉으로 자본비율이 과도하게 높아지는 것을 배당을 통해 적절하게 조절하기 위함이다"고 밝혔다.

SC제일은행 관계자는 "BIS비율, ROE 개선 등 자본적정성 및 수익성 개선과 함께 중간배당 규모를 웃도는 후순위채권 발행 및 인수를 통해 SC그룹으로부터 1000억원의 투자를 추가로 유치하게 되었다"며 "SC제일은행이 발행할 후순위채권은 향후 부실금융기관 지정 등 유사시에는 채권보유자의 동의 없이도 은행의 채무 상환 의무가 소멸하여 주식과 마찬가지로 자기자본으로 인정되는 ‘상각형’ 조건부 채권으로 필요한 대내외 절차를 거쳐 오는 28일 발행 후 전액 SC그룹(영국SC은행)이 인수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박종복 SC제일은행장은 “SC제일은행은 국내 은행 중 가장 선도적으로 글로벌 기준에 부합하는 자본구조 및 적정성 수준을 고려함과 동시에 한국에 대한 SC그룹의 투자 확대도 이루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한국 최고의 국제적 은행으로서의 면모를 지속적으로 갖추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