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사업 연이어 수주...중부발전∙KT 등과 총 3건의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공사계약 체결
SK건설,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사업 연이어 수주...중부발전∙KT 등과 총 3건의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공사계약 체결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01.18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건설,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사업 연이어 수주...중부발전∙KT 등과 총 3건의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공사계약 체결

- 블룸에너지 주기기 국내 독점 공급권 계약 후 잇따른 수주 성과 ∙∙∙ 중부발전∙KT 등과 총 3건의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공사계약 체결

-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맞춰 차세대 분산 전력공급원으로 주목

[사진설명] SK건설은 지난달 한국중부발전∙KT 등과 총 3건의 블룸에너지(Bloom Energy)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공사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은 블룸에너지사의 연료전지 주기기인 에너지서버의 모습이다.
[사진설명] SK건설은 지난달 한국중부발전∙KT 등과 총 3건의 블룸에너지(Bloom Energy)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공사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은 블룸에너지사의 연료전지 주기기인 에너지서버의 모습이다.

SK건설은 지난달 한국중부발전∙KT 등과 총 3건의 블룸에너지(Bloom Energy) 연료전지 주기기 공급 및 공사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18일 SK건설은 "중부발전과 함께 6MW 규모의 연료전지 발전사업을 추진한다. 연료전지는 소음이 적고 유해물질 배출이 거의 없는 친환경 에너지원으로 도시 미관과의 조화도 이룰 수 있어, 세계 최초로 도심 지하에 건설되는 서울복합화력발전소 내에 설치될 예정이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1월 미국 블룸에너지(Bloom Energy)사와 주기기에 대한 국내 독점 공급권 계약을 체결한 후 불과 한 달여 만에 3건의 사업을 잇따라 수주하는 성과를 냈다.

SK건설 관계자는 "이와 더불어 KT 국사 2곳에 각 0.9MW 규모로 연료전지 발전설비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후에도 양사는 전략적 제휴를 바탕으로 추가 사업을 계획 중에 있다"고 밝혔다. 

블룸에너지 연료전지 주기기인 ‘에너지 서버(Energy Server)’는 전기 효율이 기존 연료전지 보다 50% 이상 높다. 부지 활용성도 높아 도심 내 유휴공간에 설치하기 적합하다. 현재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맞춰 차세대 분산 전력공급원으로 각광받고 있어, 앞으로 그 수요가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건설 이왕재 연료전지 담당임원은 “연료전지는 대형 발전부터 도심∙자가소비형 발전까지 다양한 규모로 에너지 생산이 가능한 친환경 전력공급원이다”며, “SK건설도 분산형 전원 발전사업이라는 장기 비전을 갖고, 고객들에게 지속적으로 양질의 서비스 모델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