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블록체인 대전망 컨퍼런스' 오는 30일 국회서 개최.."초연결 사회, 블록체인 기반 혁신의 안전망 정책,기본3법안" 주제로 열어
'2019 블록체인 대전망 컨퍼런스' 오는 30일 국회서 개최.."초연결 사회, 블록체인 기반 혁신의 안전망 정책,기본3법안" 주제로 열어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01.2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블록체인 대전망 컨퍼런스' 오는 30일 국회서 개최.."초연결 사회, 블록체인 기반 혁신의 안전망 정책,기본3법안" 주제로 열어


사단법인 한국핀테크연합회와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은 ‘2019 블록체인 대전망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와 커먼즈파운데이션의 공식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초연결 사회, 블록체인 기반 혁신의 안전망 정책 진흥 법률안’을 주제로 진행한다.

오는 30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리는‘2019 블록체인 대전망 컨퍼런스’에서는 홍준영 연합회 의장이 다가올 초연결 사회의 블록체인 혁명을 뒷받침하는 유니콘 집단 육성·혁신 방안을 제시한다. 한호현 경희대 컴퓨터공학과 교수와 홍정민 변호사는 정부와 서울시 등 지방자치단체의 블록체인 마중물 정책과 진흥 관련 기본 법률 구성안을 내놓는다. 

한호현 경희대 교수는 '블록체인 연구개발 특구조성을 위한 정부 마중물 정책·입법 대전망'을, 홍정민 로스토리 변호사가 '블록체인 기본 3법안 구성 개요'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블록체인 핵심기술·인프라투자·생태계 난립 등 원인진단 및 대안제시', '블록체인 3법 구성안과 민간 STO 토큰 공개 합리적 제도권 도입 정책 대안제시' 등을 의제로 토론도 진행된다. 좌장은 한동수 KAIST 교수가 맡는다. 

패널 토론자로 나서는 구자영 서울시 금융산업팀장은 블록체인 진흥법을 서울시 등 각 지자체 조례제정안에 반영할 수 있는 정책 제도를 제안한다. 

금융보안스타트업 나무플래닛의 공경식 대표는 가상통화 폐해 극복을 위한 거래소 FDS(이상거래 탐지 시스템) 연결의무화 방안을 실제 영상 자료 등으로 보여 줄 예정이다. 

블록체인 사회적 기업재단 커먼즈파운데이션 최용관 이사장은 증권형 토큰공개(STO)를 블록체인 산업특구단지 조성 운용을 통해 제도권에 도입하는 방안을 제안한다. 

글로벌 블록체인 기술 업체 비트퓨리의 조지 키크바드제 부회장도 직접 참가해, 공공기관·시민형·기업형 블록체인 서비스 도입 등에 대한 글로벌 전망도 내놓을 예정이다. 

이상민 의원실과 한국핀테크연합회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정교한 로드맵과 육성정책 관련 입법이 부재하다”며 “국회에서 이를 극복할 구체적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이번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말했다.

이번 국회 공개 컨퍼런스는 온오프믹스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