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3분기 매출액 14조743억원(0.2%↓), 영업이익 1173억원(흑자전환)
기아차, 3분기 매출액 14조743억원(0.2%↓), 영업이익 1173억원(흑자전환)
  • 김태연
  • 승인 2018.10.27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가 서울 양재동 기아자동차 본사에서 컨퍼런스콜로 기업설명회(IR)를 열고 2018년 3분기 경영실적을 발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기아차는 2018년 3분기 누계(1~9월) 경영실적이 △매출액 40조6966억원(전년 동기 대비 0.4%↑) △영업이익 7755억원(115.5%↑) △경상이익 1조2745억원(52.3%↑) △당기순이익 1조616억원(23.0%↑) 등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IFRS 연결기준). 




또한 3분기(7~9월) 경영실적은 △매출액 14조743억원(0.2%↓) △영업이익 1173억원(흑자전환) △경상이익 3163억원(흑자전환) △당기순이익 2978억원(흑자전환)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기아차는 판매 확대와 판매단가 상승으로 3분기 누계 매출액이 전년 대비 증가했으며, 2017년 3분기 통상임금 비용 반영에 따른 기저 효과로 영업이익도 증가했다고 밝혔다. 반면 3분기는 원화 강세, 신흥국 통화 약세 등 외부 요인과 품질 관련 비용의 일시적 반영 등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1000억원대에 머물며 수익성이 둔화됐다고 밝혔다. 


이어서 2018년 남은 기간부터 2019년까지 전체적인 상품경쟁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는 한편 출시된 스포티지 상품성개선, 니로 EV 등을 앞세운 경쟁력 있는 SUV 라인업으로 RV 판매 비중을 지속적으로 높이며 향후 수익성 확대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아차는 외부 경영요인과 고객 케어를 위한 품질 관련 비용의 일시적 반영으로 3분기 수익성이 다소 악화됐지만 RV 차종의 꾸준한 인기로 3분기 누계 기준 판매대수와 매출액이 여전히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4분기 이후부터 본격적으로 수익성이 반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FINTECHPOS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