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윤 핀테크산업협회장(피플펀드 대표),"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 환영"
김대윤 핀테크산업협회장(피플펀드 대표),"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 환영"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03.01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대윤 핀테크산업협회장(피플펀드 대표),"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 환영"

25일 금융위원회, 개방형 금융결제망[오픈뱅킹] 구축 발표

앱 하나로 전 국민이 모든 은행업무 가능, 생활금융의 혁신

오픈뱅킹과 마이데이터 안착되면 혁신적 금융환경 열릴 것 

한국핀테크산업협회(회장 김대윤)는 금융위원회에서 발표한 「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에 대한 환영입장을 밝혔다. 지난 25일 금융위 발표에 따르면 은행권 공동결제시스템을 구축해 개별은행이 폐쇄적으로 운영해오던 결제인프라를 핀테크 기업은 물론 새로운 형태의 결제 사업자 등에게 전면 개방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결제나 송금 업무를 하기 위해서는 각 은행의 금융결제망을 이용해야 하는데, 핀테크 기업이 결제망에 참가하려면 모든 은행과 각각 일대일로 제휴를 맺어야 했다. 또, 은행의 결제망을 이용할 때마다 1건당 500원 수준의 이용료를 내야 한다는 것도 스타트업 수준의 핀테크 기업들의 혁신적인 아이디어 실현을 가로막는 장벽이 되었다.

따라서, 이번 금융위의 공동결제시스템(오픈뱅킹)과 지급지시서비스업(마이페이먼트) 도입 발표가 주는 의미가 남다르다. 먼저,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생활금융의 혁신을 불러올 새로운 금융서비스의 등장이 기대된다. 또, 결제·송금 수수료가 현행 대비 약 10분의 1 수준으로 인하하는 것에 더해 모든 핀테크 업체에게 금융결제망에 직접 참가할 수 있도록 하여 토스와 같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는 평가다.

한편, 4월부터 시행되는 금융혁신지원특별법(금융규제 샌드박스)의 활성화와 더불어 마이데이터(MyData) 산업의 도입까지 성공적으로 안착되면, 혁신적 금융서비스의 출시로 국내 핀테크 산업 성장과 동시에 국민의 금융결정권 및 금융 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대윤 핀테크산업협회장(피플펀드 대표)은 “이번에 발표한 오픈뱅킹 확대방안은 물론 마이데이터 사업 등 그 어느 때보다 정부에서 적극적으로 핀테크 산업을 육성하고 내실화하기 위한 노력을 다 하고 있다”며 “핀테크 업계도 이러한 정부 노력에 부응하기 위해서 금융소비자 보호 및 편익증진을 위해 노력함과 동시에 기업성장을 통한 일자리 창출로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