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김형 사장 및 임원진 회사주식 매입..작년 好실적을 바탕으로 미래성장 확신과 책임경영 의지 대외 천명
대우건설, 김형 사장 및 임원진 회사주식 매입..작년 好실적을 바탕으로 미래성장 확신과 책임경영 의지 대외 천명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03.01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월 2일 신년인사회에서 김형사장 및 임원진이 출근하는 직원들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대우건설 제공)
지난 1월 2일 신년인사회에서 김형사장 및 임원진이 출근하는 직원들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대우건설 제공)

대우건설, 김형 사장 및 임원진 회사주식 매입..작년 好실적을 바탕으로 미래성장 확신과 책임경영 의지 대외 천명

대우건설은 김형 사장 및 사외이사 3명을 포함한 임원진 33명이 회사주식을 장내 매입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이번 회사주식 매입은 우리사주조합 방식이 아닌 각 임원들의 자율의사에 따라 장내 매입이 이루어졌으며 총 매입규모는 약 20만 주에 달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자사주 매입은 작년 6월 김형 사장 취임 이후 개선된 실적을 바탕으로, 회사의 지속적인 성장가능성에 대한 확신과 기업가치 회복에 대한 기대감을 기관은 물론 시장의 일반 참여자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실시했다.”며, “중장기 전략 실행에 따른 끊임없는 혁신과 발전으로 회사의 미래가치 제고에 대하여, 임원진의 무한 책임 경영 의지를 대외적으로 천명한 것”이라고 밝혔다.

대우건설은 지난해 창립 45주년을 맞아 뉴비전 ‘Build Together’와 4대 핵심전략을 통해2025년까지 매출 17조, 영업이익 1.5조원의 글로벌 Top 20 진입을 이룩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