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진옥동 신한은행장 취임사,"고객중심, 업(業)의 본질에 대한 혁신, 신한문화와 자긍심 강조"
신임 진옥동 신한은행장 취임사,"고객중심, 업(業)의 본질에 대한 혁신, 신한문화와 자긍심 강조"
  • 김태연 기자/조해리 기자
  • 승인 2019.03.26 2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진옥동 신한은행장 취임사,"고객중심, 업(業)의 본질에 대한 혁신, 신한문화와 자긍심 강조"
 
- 취임사를 통해 고객중심, 업(業)의 본질에 대한 혁신, 신한문화와 자긍심 강조

신한은행은 26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옥동 은행장 취임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임직원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취임식에서 진 행장은 ▲고객중심 ▲업(業)의 본질에 대한 혁신 ▲신한문화와 자긍심을 강조했다.

취임사를 통해 가장 먼저 ‘고객’에 대해 언급한 진 행장은 “진정한 1등 은행이 되기 위해서 첫 번째로 기억해야 하는 가치는 바로 고객”이라며 임직원들에게 ‘고객’의 중요성을 전달하고 “은행의 전략과 추진 사업은 물론 상품과 서비스 전반을 고객의 관점에서 다시 돌아보고, 신한을 찾는 모든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와 경험을 제공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업(業)의 본질에 대한 혁신, 글로벌과 디지털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와 과감한 시도를 통해 미래를 만들어가자”며 “빠른 속도(Speed)와 변화에 맞는 민첩성(Agility), 폭발적인 순발력(Quickness)를 통해 초일류의 글로벌·디지털 은행을 완성해 가자”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또한 진 행장은 “변화와 도전을 발전의 동기로 삼는 혁신이 지금 필요한 ‘신한 다움’이며 신한문화를 살아 숨쉬는 조직문화로 정착해 나가야 한다”고 얘기하면서 “신한문화를 통해 자긍심을 높이고 삶의 가치를 키우며 자랑스러운 일터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진옥동 은행장은 취임사를 마치면서 “고객의 행복한 내일과 직원의 밝은 미래를 위해 다같이 사랑하고 소통하면서 멋진 은행을 만들어가는데 앞장서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