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자이(Xi), 부동산114,닥터아파트,브랜드스탁 최고브랜드 선정
GS건설 자이(Xi), 부동산114,닥터아파트,브랜드스탁 최고브랜드 선정
  • 주은혜 기자/조해리 기자
  • 승인 2019.04.08 0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건설 자이(Xi), 부동산114,닥터아파트,브랜드스탁 최고브랜드 선정 

브랜드스탁에서도 1등으로 아파트 브랜드 조사 3관왕 달성 

부동산114, 닥터아파트 브랜드 조사에 이어 브랜드스탁에서도 최고 브랜드 선정

자이, 탄탄한 신뢰도와 안정성을 바탕으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 확인 

GS건설은 자사의 아파트 브랜드 자이가 국내 최고 권위의 아파트 브랜드 설문조사에서 3관왕을 달성하며 최고 브랜드 아파트임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고 밝혔다. 

GS건설 관계자는 "GS건설의 자이는 최근 브랜드가치평가회사 브랜드스탁에서 진행한 ‘2019 대한민국 브랜드스타’ 에서 아파트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자이는 아파트 브랜드 가치를 평가하는 국내 부동산 브랜드 3대 어워드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하게 됐다. 실제로 자이는 이번 수상 외에도 지난해 부동산114의 ‘베스트 아파트 브랜드’ 설문조사에서 2년 연속(2017~2018년) 1위를 차지했으며, 닥터아파트의 ‘아파트 브랜드 파워’ 설문조사에서는 3년 연속(2016~2018년) 1위를 달성한 바 있다"고 밝혔다.

GS건설은 꾸준한 주택공급에 따른 높은 인지도와 신뢰도, 그리고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최신의 주거문화를 반영키 위해 노력했다는 점을 브랜드 3관왕의 원동력으로 꼽았다. 

실제로 지난해 서울권의 사례를 보더라도 GS건설의 자이 브랜드 인기는 남달랐다. 지난해 서울에서 분양했던 28개 단지 중에서 청약 통장이 가장 많이 몰렸던 아파트단지 1·2·3위는 디에이치자이개포(1위/3만1,423건), 고덕자이(2위/1만5395건), 마포프레스티지자이(3위/1만4,995건)였다. 

실제로 이러한 소비자들의 자이 브랜드 선호도는 실적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GS건설은 지난해 창사 이래 최초로 영업이익 1조 클럽에 가입했다. 2018년 1조649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전년 3,190억원보다 무려 233.82% 증가한 영업이익으로 주요 건설사 중 1위를 기록했다.

GS건설은 1등 브랜드의 이미지를 바탕으로 올해도 활발한 주택공급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GS건설 관계자는 “올해도 분양이 2만8,837가구, 입주만 2만2,485가구가 예정되어 있는 등 활발한 주택공급에 나서고 있다”면서 “올해도 자이가 주택 업계를 선도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 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