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 핀테크 규모 키운다...민·관 1300억원 투입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 핀테크 규모 키운다...민·관 1300억원 투입
  • 김미아 기자
  • 승인 2019.05.27 0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 핀테크 규모 키운다...민·관 1300억원 투입

23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Korea Fintech Week 2019)' 개막식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김대윤 한국핀테크산업협회장, 매트 딜 비자 글로벌 대표, 더글라스 페이건 안트 파이낸셜 대표,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김태영 전국은행연합회장[사진=금융위원회]
23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Korea Fintech Week 2019)' 개막식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김대윤 한국핀테크산업협회장, 매트 딜 비자 글로벌 대표, 더글라스 페이건 안트 파이낸셜 대표,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김태영 전국은행연합회장[사진=금융위원회]

핀테크 산업을 확대하기 위해 민·관에서 1300억원을 투입키로 했다. 

23일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에서 진행된 '핀테크 기업 투자데이' 행사에서는 핀테크 기업과 기관투자자 및 벤처캐피탈 간에 300억원 규모의 투자 양해각서(MOU)가 체결됐다. 신한금융지주와 한국성장금융도 1000억원 규모의 핀테크 투자금을 마련할 계획임을 밝혔다.

행사에서는 핀테크 스타트업 △디셈버앤컴퍼니 자산운용 △SBCN △크래프트 테크놀로지스 △파운트 △핀테크가 각각 △킹슬리자산운용, 퍼즐인베스트먼트 △코리아에셋투자증권 △KB인베스트먼트 △스틱벤처스 △한화생명과 MOU를 체결했다. 

각 투자기관은 내부 투자 절차를 걸쳐 오는 6~8월 중으로 핀테크 기업에 실질적 자금을 투자할 예정이다. 총 투자규모는 300억원이다. 

 

핀테크 기업·투자자간 MOU 체결 현황[출처=금융위원회]

이와 별도로 MOU를 체결한 신한금융지주와 한국성장금융은 200억원 규모의 핀테크 투자 펀드를 우선 조성키로 했다. 향후 성장금융의 핀테크 전용펀드와 금융사의 핀테크 투자계획 등을 종합해 총 1000억원 규모의 핀테크 투자자금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핀테크 기업 투자데이는 한국성장금융과 한국핀테크지원센터에서 국내 핀테크 기업에 대한 모험자본 투자유치를 위해 마련한 행사다. 투자유치를 희망하는 10개 핀테크 기업들과 국내 벤처캐피탈, 기관투자자 및 해외 투자자 등 약 300여명이 참가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