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개인에게도 열린 공매도 시장...신한금융투자, 디렉셔널과 개인 주식대차 서비스 MOU 체결
이제 개인에게도 열린 공매도 시장...신한금융투자, 디렉셔널과 개인 주식대차 서비스 MOU 체결
  • 주은혜 기자/조해리 기자
  • 승인 2019.05.31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 신한금융투자 김병철 대표이사와 디렉셔널 정지원 대표이사가 업무 협약식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투자 제공
좌측부터 신한금융투자 김병철 대표이사와 디렉셔널 정지원 대표이사가 업무 협약식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투자 제공

이제 개인에게도 열린 공매도 시장...신한금융투자, 디렉셔널과 개인 주식대차 서비스 MOU 체결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병철)는 금융규제 샌드박스 ‘혁신금융 서비스’로 첫 지정된 핀테크 전문기업 디렉셔널(대표이사 정지원)과 개인투자자 간 주식대차 서비스 업무협약을 28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31일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디렉셔널의 P2P 주식대차 서비스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개인 주식 투자자들이 직접 주식을 대여/차입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이용자가 디렉셔널 플랫폼을 통해 대차거래를 하면 신한금융투자는 계좌관리, 공매도 서비스, 리스크 관리 등을 지원하는 구조이다.

신한금융투자 이효찬 PBS사업부장은 “P2P 대차플랫폼에 참여하는 개인투자자들의 편의성 제고 및 투명하고 안전한 거래가 이루어지도록 주식대차 플랫폼을 더욱 개선/강화해 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그 동안 주식대차 시장은 자본과 정보력이 부족한 개인투자자가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극히 제한적이었으나 이번 신한금융투자와 디렉셔널의 제휴를 통해 P2P 형태로 주식대차거래를 가능하게 하고 블록체인 기반의 스마트컨트랙트 기술 도입으로 거래 데이터를 관리함으로써 모두에게 공정하고 투명한 거래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번 디렉셔널과 선보일 주식대차 플랫폼이 기관/외국인 투자자들의 전유물이었던 공매도 시장의 진입기회를 낮추는 계기가 될 뿐 아니라 개인투자자의 자유로운 주식대여와 차입기회의 확대로 이어져 투자기회의 확대, 주식시장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