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아컴즈, 머니트리 ‘교통카드 충전 및 잔액조회’ 서비스 개시 
갤럭시아컴즈, 머니트리 ‘교통카드 충전 및 잔액조회’ 서비스 개시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06.17 2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럭시아컴즈, 머니트리 ‘교통카드 충전 및 잔액조회’ 서비스 개시 

모아진 생활금융 포인트로 NFC를 이용하여 머니트리 앱에서 교통카드 직접 충전

현금처럼 사용 가능하고 폭넓은 사용처로 이용자층 지속 확대 기대 

국내 대표 전자결제 및 모바일 금융플랫폼 전문기업인 갤럭시아커뮤니케이션즈(이하 갤럭시아컴즈, 대표 김용광)가 자사의 생활금융 모바일 서비스인 ‘머니트리’에서 티머니, 캐시비, 레일플러스 등 선불 교통카드의 충전 및 잔액 조회가 가능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머니트리 ‘교통카드 충전 및 잔액 조회’ 서비스는 마이신한포인트, 하나머니, OK캐쉬백 등 다양한 생활금융 포인트와 모바일상품권 및 쿠폰을 머니트리캐시로 전환하여 선불 교통카드를 충전할 수 있는 기능이다. 

서비스 이용을 위해서는 머니트리 앱을 실행한 후 교통카드 충전 화면에서 NFC 칩이 탑재된 스마트폰 뒷면에 선불 교통카드를 위치시키면 된다. 교통카드를 대고 있으면 자신이 보유한 교통카드의 잔액 확인과 동시에 충전도 가능하다. 제로페이, ATM출금, 지로납부, 계좌송금 등 기존 서비스에 금번 교통카드 충전 및 잔액조회 서비스가 더해지면서 머니트리가 생활밀착형 서비스 앱으로서의 가치를 한층 높였다. 

머니트리는 마이신한포인트, KB포인트리, 위비꿀머니, OK캐시백 등 고객이 보유한 다양한 생활금융 포인트와 모바일상품권 및 쿠폰을 머니트리캐시로 전환하여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전환된 머니트리 캐시는 120여개의 온〮오프라인 제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고, 제로페이 결제, 계좌송금, ATM출금, 공과금 납부 등 일상 생활에서 자주 이용하는 금융관련 서비스에 모두 사용할 수 있다. 또 휴대폰 소액결제 이용시 결제금액으로도 사용할 수 있으며, CU(씨유), GS25, 세븐일레븐, 할리스커피, 이디야 등 편의점과 카페에서는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하다. 

갤럭시아컴즈 홍성식 O2O사업본부장은 "생활 밀착형 서비스인 교통카드 충전 및 잔액 조회 서비스를 추가해 머니트리 이용자층을 확대하고자 한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생활 편익형 서비스를 개발하여 사용자 혜택을 늘려감으로써 국민 생활 필수 어플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