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세권’ 공유오피스, ‘넥스트데이 법률센터’ 서초점 오픈 
‘법세권’ 공유오피스, ‘넥스트데이 법률센터’ 서초점 오픈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09.07 0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태평양물산 제공

‘법세권’ 공유오피스, ‘넥스트데이 법률센터’ 서초점 오픈 

- 서울 지하철 2, 3호선 교대역 도보 1분...초역세권 접근성 우수

- 기본 편의시설에 더해 변호사 업무 맞춤형 특화 서비스 제공

- 태평양물산, ‘넥스트데이 법률센터’ 연이은 오픈으로 공유오피스 사업 확대 

글로벌 의류제조기업 태평양물산(007980, 대표 임석원)의 공유오피스 넥스트데이(Next they)가 변호사를 위한 공유오피스 ‘넥스트데이 법률센터’ 서초 2호점을 9월 2일 오픈했다. 

이번에 오픈하는 서초 2호점은 전용면적 1,015m2(약 307평) 규모로 법원검찰청사거리에 위치한 지웰홈스 2~4층에 들어선다. 최대 100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서울 지하철 2, 3호선 교대역 14번 출구에서 도보 1분 거리에 위치해 초 역세권의 뛰어난 접근성을 갖추고 있다. 

맞춤형 개인 사무공간과 최고급 책상, 책장, 옷걸이는 물론 안마기, 테라스 등 휴식을 위한 편의시설을 기본 제공하며 사무장, 전문 비서의 업무 지원, 법무관리 프로그램 제공 등 변호사를 위한 특화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미 지난 8월 16일 오픈한 넥스트데이 법률센터 서초 1호점은 서울지방법원 동문 맞은편에 위치한 블루원빌딩 6개 층을 사용해 ‘법원+역세권’ 이라는 ‘법세권’의 최고 입지 조건을 갖췄다. 1,390m2(약 420평) 규모의 서초 1호점은 140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서초 2호점과 동일한 혜택 및 서비스가 적용된다. 

태평양물산은 넥스트데이 구로디지털점의 성공적인 안착과 더불어 ‘법률센터’라는 차별화한 공유오피스를 연이어 오픈함에 따라 두 지역에 총 전용면적 약 5,000m2(약 1,500평) 규모의 공유오피스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회원간 활발한 교류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태평양물산 관계자는 “넥스트데이 법률센터는 서초 지역의 특성과 수요에 맞게 변호사와 의뢰인을 위한 최적의 공간 콘셉트를 추구한다”며 “전문성과 실용성 등을 갖춘 특화 서비스 제공을 통해 회원의 만족도를 높이는 공유오피스 브랜드로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넥스트데이는 2018년 태평양물산이 구로구 사옥에 처음 선보인 공유오피스다. 구로디지털점은 일반 공유오피스보다 약 30% 더 넓은 개인 사무공간과 최대 30인까지 가능한 입주공간 및 50인까지 수용하는 회의공간을 제공하며 오픈과 동시에 구로지역의 새로운 비즈니스 네트워크 허브로 주목을 받았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