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국내 은행 최초로 H2H 방식의 글로벌 자금 관리 서비스'하나원큐 H2H' 출시 
KEB하나은행, 국내 은행 최초로 H2H 방식의 글로벌 자금 관리 서비스'하나원큐 H2H' 출시 
  • 김태연 기자
  • 승인 2019.10.06 0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B하나은행, 국내 은행 최초로 H2H 방식의 글로벌 자금 관리 서비스'하나원큐 H2H' 출시 

- 다국적 기업 대상으로 선진화된 글로벌 통합 자금관리 서비스 제공

- 해외기업의 본사 ERP 시스템과 국내은행 시스템을 직접 연결하여 금융 업무 가능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글로벌 기업을 위한 Host to Host 방식의 글로벌 자금관리 서비스인 『하나원큐 H2H 』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글로벌기업, 특히 외투기업들이 H2H 방식의 자금관리 서비스를 필요로 한다는 기업영업그룹 일선 영업현장의 요청에 따라 국내은행 최초로 글로벌 은행의 핵심서비스인 H2H 글로벌 자금관리서비스를 출시하게 되었다. 

'Host to Host'(이하 ‘H2H’)란 기업이 은행의 뱅킹시스템에 접속하지 않고, 기업 내부의 ERP시스템과 은행의 금융시스템을 직접 연결하여 금융 업무를 하는 방식을 의미한다. 

해외법인을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은 직원의 실수와 금융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해외현지 직원이 개별적으로 인터넷뱅킹에 접속하지 않고, 기업의 본사 ERP시스템과 각 현지의 은행시스템을 직접 연결하여 해외 현지법인들의 자금 업무를 본사에서 집중 관리하고, 내부통제를 강화하려는 니즈를 가지고 있다. 

그동안 국내은행은 해외에 본사를 둔 기업에 H2H 방식의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해, 국내외투법인이 외국계은행으로 거래를 옮기거나, 국내 글로벌 대기업들도 외국계은행의 글로벌 자금관리서비스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았다. 『하나원큐 H2H』 출시로 해외법인을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 해외현지법인의 자금업무를 본사 시스템에서 집중 관리가 가능해짐으로써 각 해외법인에 대한 전체 Cash flow 분석과 통합 유동성 관리가 가능하게 되었다. 

KEB하나은행 한준성 미래금융그룹장은 “『하나원큐 H2H』는 글로벌 은행이 주도하고 있는 글로벌 트랜잭션뱅킹 시장에서 당행의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기반이 될 필수 서비스로, 특허 출원을 통해 KEB하나은행만의 핵심역량으로 발전시켜 글로벌 리딩뱅크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