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보안 솔루션으로 글로벌 시장 열다..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노르마,중국 버그뱅크와 30억 계약
IoT 보안 솔루션으로 글로벌 시장 열다..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노르마,중국 버그뱅크와 30억 계약
  • 김태연 기자/조해리 기자
  • 승인 2019.10.28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T 보안 솔루션으로 글로벌 시장 열다..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노르마,중국 버그뱅크와 30억 계약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경준) 보육기업인 노르마는 최근 중국 보안 기업 버그뱅크(BUGBANK)와 30억 원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자체 개발한 IoT 보안 솔루션인 IoT 케어를 OEM 방식으로 버그뱅크에 납품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버그뱅크는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2018년 가장 잠재력이 있는 비상장 기업 중 하나로 선정할 만큼 유망한 보안 기업이다. 

이번 수출 계약은 보안 섹터가 급성장하고 있는 중국 시장에서 앳이어에 이어 신제품인 IoT 케어의 경쟁력까지 인정받은 것에 의의가 크다. 노르마는 올해 말까지 세부 사항 조율을 마치고 내년부터 본격적인 수출을 진행할 계획이다. 

IoT 케어는 금융, 헬스케어, 스마트 유통 등 스마트 시티 인프라 보안에 최적화된 신개념 IoT 백신이다. IoT 네트워크와 디바이스를 통합 보안 하는 IoT 케어는 특히 알려진 취약점인 원데이 뿐만 아니라 알려지지 않아 더 위협적인 제로데이에 대한 DB를 보유해 보안성이 매우 우수하다. 

노르마는 최근 몇 년간 중국에서 다양한 수상 이력과 투자 유치를 통해 현지 비즈니스 기반을 다졌다. 2017년 스타트업 비즈니스 모델을 경연하는 ‘K데모데이 차이나@알리바바’ 본선에서 우승한 것을 계기로 알리바바 클라우드의 공식 엑셀러레이팅 기업이 됐다. 

같은 해 세계적인 창업 경진 대회인 ‘테크크런치 상하이’에서 3000여 참가 기업 중 준우승을 차지해 중국 유명 벤처캐피탈(VC)인 고비파트너스의 투자를 유치했다. 이에 힘입어 지난해 홍콩 법인과 베이징 R&D 센터를 설립하고 중국 진출을 본격화했다. 올해 초부터 노르마 대표 제품인 무선 네트워크 취약점 점검 솔루션 ‘AtEar(앳이어)’를 중국에 수출, 주요 공공 기관에 납품 중이다. 

노르마 정현철 대표는 “노르마의 중국 수출 확대는 보안의 주도권이 미국에서 중국으로 넘어가는 국제적흐름 속에 노르마가 글로벌 기업으로 한 단계 성장하는 중요한 과정”이라고 이번 수출 계약의 의의를 설명하며 “고객 중심의 우수한 제품력으로 테스트베드 무대인 중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겠다”고 밝혔다.

FINTECHPOS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